"평양과 서울이 더 가까워지길"

연합뉴스 보도
민화위  | 2018-02-12 09:12:51 | 조회 : 119 인쇄하기



▲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를 방문한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제1부부장과 접견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특사 자격으로 10일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한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청와대 방명록에 "평양과 서울이 우리 겨레의 마음속에서 더 가까워지고 통일 번영의 미래가 앞당겨지기를 기대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북한 고위급대표단장인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은 "통일 지향의 단합과 확신의 노력을 기울려 나감이 민족의 념원이다"라고 적었다.


두 사람과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등으로 구성된 북한 고위급대표단은 이날 오전 문 대통령을 예방하고 청와대에서 오찬을 함께했다.


문 대통령은 이들을 접견하기 전 청와대 본관 1층에서 김 상임위원장·김 제1부부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청와대는 기념사진 배경판으로 신영복 선생의 서화 '通'과 판화가 이철수 선생의 한반도 작품을 사용했다.

신 선생의 '通' 서화는 지난 연말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한중정상회담 때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에게 선물한 작품을 본뜬 것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이 선생의 판화 작품 아래에는 '統이 완성이라면 通은 과정입니다. 막다른 데서 길을 찾고 길 없는 데서 길을 낼 결심이 분단 극복과 통일로 가는 길에서는 더욱 절실합니다. 소통과 대화, 꾸준한 교류와 이해가 通의 내용이자 방법입니다. 通은 統입니다. 通으로 統을 이루게 되기를'이라는 해설이 적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기념사진을 촬영하기 전 김 상임위원장과 김 제1부부장에게 배경판의 의미를 설명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99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  민화위 18-04-28 55
98 정의용 "김정은, 만나길 갈망..트럼프, 5월안에 만날 의사..  민화위 18-03-09 96
97 "평양과 서울이 더 가까워지길"  민화위 18-02-12 119
96 北평창참가·군사회담 '성과'..남북관계 본격 복원 '시동'..  민화위 18-01-09 150
95 北, '9일 고위급회담' 제안 수락…"평창·남북관계 개선 논..  민화위 18-01-05 139
94 연락채널 정상화로 남북관계 복원 첫단추  민화위 18-01-03 175
93 북한, 문재인 정부에 호응했다.  민화위 18-01-03 101
92 정부, 고위급 남북 당국회담 9일 판문점 개최 북에 제의  민화위 18-01-03 180
91 문재인 대통령의 베를린 연설 전문  민화위 17-07-07 898
90 2016년 3월 8일 발표한 독자 대북제재 조치 발표문 전문  민화위 16-03-09 1079
12345678910